오래된 경유차, 조기폐차 지원 확대

오래된 경유차, 조기폐차 지원 확대

시 민 연 합 0 2907

서울시, 조기폐차 등 저공해화로 대기질 개선

서울시는 공해를 유발하는 노후 경유자동차 중 지난 5월까지는 2000년 12월 31일까지 제작된 차량을 대상으로 조기폐차 보조금을 지원하던 것을 6월 1일부터는 2002년 6월 30일까지 제작된 차량으로 확대 지원한다고 31일 밝혔다.

서울시는 2003년부터 2014년까지 27만9000대에 대하여 매연저감장치 부착, 조기폐차 등 저공해화를 추진하여 미세먼지 농도는 2003년 69㎍/㎥에서 2014년 46㎍/㎥로 상당히 개선되었으나, 이산화질소 농도는 2005년 0.038ppm에서 2014년 0.033ppm으로 개선이 필요한 실정이다.

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은 2005년 37대를 시작으로 2014년까지 총 6만3000대에 대하여 폐차를 하였고, 694억원의 보조금을 지원해 왔으며, 앞으로도 매년 1만 대를 지원할 예정이다.

2015년도 조기폐차 보조금은 보험개발원에서 산정한 분기별 차량기준가액의 85~110%(저소득층 95~110%)를 지원하고 있으며, 올해 조기폐차 지원 대상이었던 1만 대 중 현재 2500대에 대하여 조기폐차 보조금을 지원하였고, 나머지 7500대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.

저소득층은 종합소득금액이 2400만원 이하인 자영업자와 연봉 3600만원 이하인 근로자 또는 기초생활수급자를 말한다.

조기폐차 신청방법은 한국자동차환경협회(02-1577-7121)에 ‘조기폐차 보조금 지급 대상 확인 신청서’를 사전 제출하여 지원 대상 여부의 승인을 받은 후 폐차 후 보조금을 신청하면 된다.

강희은 서울시 대기관리과장은 “대기오염물질 배출을 줄여나가기 위해 조기폐차 대상을 확대한 만큼 대기질 개선을 위해 오래된 경유차 소유주가 적극적으로 조기폐차 사업에 동참해 달라”고 당부했다


0 Comments
공지사항

최근글


새댓글


자동차10년타기후원하기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